보도자료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카카오워크로 국내 대학의 디지털 교육 혁신 이끈다 

  • 메타넷디지털과 함께 대학교 및 교육기관 대상 모바일 플랫폼 구축 사업 추진 
  • 가천대, 인천대 등 다수 대학에서 카카오워크 도입해 소통 혁신 나서
  • 종합 업무 플랫폼 ‘카카오워크’로 디지털 교육 현장 활성화 ‘앞장’

[2023-1-19] 카카오엔터프라이즈(대표 백상엽)의 종합 업무 플랫폼 ‘카카오워크’가 대학 교육 환경을 혁신하는 종합 업무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19일, 가천대, 인천대 등을 비롯한 다수의 대학이 스마트 교육 디지털 플랫폼 구축을 위해 카카오워크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일례로 가천대학교는 약 3만 여명의 학생, 교수, 교직원이 수업 관련 소통은 물론 교직원 간 소통, 학생 간 조별 과제 협업에 카카오워크의 다양한 기능을 활용하고 있다. 특히 학생들로부터 가장 좋은 평가를 받은 기능은 AI 어시스턴트 ‘카카오 i 캐스퍼’다. 조별과제 협업 시, 카카오 i 캐스퍼를 통해 참여자 모두 가능한 회의 시간을 찾아 다음 회의 일정을 신속하게 확정할 수 있고 회의 중 필요한 정보도 해당 참여자에게 바로 요청할 수 있다. 조형진 가천대학교 건축학부 학생은 “단체 대화방에서 ‘다음 회의 잡아줘’라고 카카오 i 캐스퍼에게 말하면 바로 회의를 잡아줘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교직원 및 교수진 또한 “카카오워크 바로가기를 통해 학사일정, 단체 대화방 등 여러 기능으로 손쉽게 이동할 수 있어서 효율적으로 업무를 진행할 수 있었다”고 호평했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19일, 교육 환경 혁신의 일환으로 교육 IT 서비스 기업 메타넷디지털과 대학사업 부문 미래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전략적 제휴를 체결한다. 판교 카카오엔터프라이즈 사무실에서 열리는 이번 체결식에는 김형래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부사장, 신현돈 메타넷디지털 교육 유닛 전무 등이 참석한다.   

양사는 전국 대학교 및 교육기관을 대상으로 소통 혁신을 위한 모바일 플랫폼 구축 사업 추진에 나선다. 이번 제휴를 통해 카카오워크 상에서 메타넷디지털이 개발한 대학종합행정솔루션 ‘메타이알피포유(MetaERP4U)’가 제공하는 주요 기능을 활용할 수 있게 된다.    

구체적으로 학생들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모바일 학생증 연동 ▲학사일정 및 수강신청 연동 ▲수업용 카카오워크 단체 대화방 자동생성 ▲학사행정 정보 알림 메시지 발송  ▲교직원용 단체 업무 대화방 자동 생성 ▲업무 결재 연동 ▲AI 어시스턴트 등을 선보인다.

양사는 올해 상반기 카카오워크를 적용한 MetaERP4U 2.0 솔루션 출시를 목표로 개발에 매진하고 있으며, 향후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등 미래 유망 기술에 대한 적용도 추진할 계획이다.

김형래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부사장은 “카카오워크는 대학에서 사용하는 다양한 행정 솔루션을 연결하고 커뮤니케이션 채널을 일원화하는 등 스마트한 협업 환경을 제공한다”며 “이번 제휴 계약을 통해 메타넷디지털과 함께 고등교육의 산실인 대학 교육 현장의 혁신을 더욱 적극적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신현돈 메타넷디지털 교육 유닛 전무는 “카카오워크와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대학의 디지털 전환을 지원하고 업무 효율성 및 편의성을 높이는 등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MetaERP4U는 급변하는 교육 환경 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최적의 솔루션으로서 끊임없는 발전을 통해 미래 교육사업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톡 상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