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카카오엔터프라이즈, 4월 부산 클라우드 혁신센터 개소

– 부산시-부산정보산업진흥원과 업무협약 체결

– 부산지역 대학생 교육, 전통기업 디지털 전환, 스타트업 기술 지원 등 디지털 혁신 기여

[2022-02-10] 카카오엔터프라이즈가 오는 4월 ‘부산 클라우드 혁신센터’를 열고 부산 지역 디지털 혁신 생태계 조성에 기여한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10일 부산시청에서 박형준 부산시장, 정문섭 부산정보산업진흥원장,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백상엽 대표 및 주요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디지털 혁신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이번 협약을 기반으로 부산 클라우드 혁신센터를 열고, 지역 산업 발전을 위해 디지털 전환 사업, 중소 스타트업 지원, 지역 인재양성 등을 적극 지원한다.

부산 클라우드 혁신센터는 ▲지역기업 및 스타트업 대상 멤버십 프로그램 (디지털 전환 컨설팅, 상용화 지원, 클라우드 서비스 이용 무료 크레딧 지원 등) ▲클라우드 정기 교육, 부산 지역 대학생 대상 멘토링, 체험형 인턴십 ▲ 클라우드 서비스 개발 및 전환 지원 프로그램 등을 운영한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는 앞서 지난 해 상반기 ‘카카오 i 클라우드’ 공공기관용 서비스형 인프라(IaaS)’에 대한 클라우드 보안 인증(CSAP)을 취득하며 공공 클라우드 영역 진출을 시작한 바 있다. 이어 하반기에는 국제 표준 클라우드 보안 인증 ‘CSA STAR’의 최고 등급인 ‘골드’ 등급을 획득하며 안전성과 보안성을 국제적으로 인정받았다. 이와 같은 높은 클라우드 기술력을 기반으로 지역 내 공공/민간 파트너들과 협업할 계획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우리시는 4차 산업혁명과 디지털 전환에 걸맞는 ICT 산업 육성을 위해 선도적으로 대응하고 있다”며 “이런 상황에서 카카오엔터프라이즈가 디지털 혁신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같이하고, 전문분야 지원을 통해 힘을 보태주기로 해 깊이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정문섭 부산정보산업진흥원 원장은 “카카오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혁신센터 설립 및 협력사업 발굴을 통해 지역 클라우드 기업 육성과 디지털 전환을 위해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백상엽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대표는 “다양한 산업 인프라를 보유한 부산은 디지털 혁신의 잠재력이 가득한 도시다. 4차 산업혁명 시대 기반인 클라우드, AI 기술을 지원하고 부산 지역 기업과 동반 성장할 것.”이라고 전했다. [끝]

카카오톡 상담